군산시, 도심 내 명품 가로숲길 조성, 경포천 따라 걸어요

하천 따라 수송·미장동과 경장동을 연결하는 녹색인프라 확충

김현주 기자 | 기사입력 2021/10/29 [12:15]

군산시, 도심 내 명품 가로숲길 조성, 경포천 따라 걸어요

하천 따라 수송·미장동과 경장동을 연결하는 녹색인프라 확충

김현주 기자 | 입력 : 2021/10/29 [12:15]

 

경포천 서래숲길 조성사업 준공


[전북뉴스=김현주 기자] 군산시는 경포천 하천을 따라 걷고 싶은 명품 가로수길을 조성 완료 했다고 29일 밝혔다.

‘경포천 서래숲길 조성사업’은 작년부터 올해 10월까지 2년에 걸쳐 18억원을 들여 산책 이용도가 높은 미장교에서 송정교까지 1.6㎞(양방향 3.2㎞) 구간에 숲길을 연결했다.

메타세쿼이아 등 큰나무를 2열 식재해 미리 그늘을 제공하고 왕벚나무, 이팝나무, 꽃댕강 등 화목류와 다년생 초화류 및 상록성의 홍가시나무, 써니스마라그, 에메랄드그린 등 23종 25,252본을 식재했다.

또한 각 교량마다 자동 관수 꽃걸이화분을 설치해 계절별로 아름다운 색감을 갖는 도시 이미지를 연출했으며, 수목 식재로 인해 협소해진 인도는 데크를 연결해 확장하고 주요 지점에 관망 휴게쉼터를 조성하는 등 경포천을 시민들의 편의까지 고려한 힐링공간으로 탈바꿈시켰다.

시는 경포천 서래숲길의 녹지축을 경암지구까지 확대하기 위해 도시숲 사업비 2억원을 확보해 내년 상반기 중 완료를 목표로 시민들의 접근성을 더욱 높일 계획이다.

심문태 산림녹지과장은“도시 내 자연과 함께 살아 숨쉬는 생태공간을 지속적으로 확충하여 최종적으로 누구나 걷고 싶은 숲도시 군산을 만들겠다.”고 전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25903','2021120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