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아이들이 직접 디자인하는 ‘아영 트리하우스’

마을 어린이·청소년·어른들 모여 놀이공간 직접 설계

김현주 기자 | 기사입력 2021/11/08 [12:05]

남원시, 아이들이 직접 디자인하는 ‘아영 트리하우스’

마을 어린이·청소년·어른들 모여 놀이공간 직접 설계

김현주 기자 | 입력 : 2021/11/08 [12:05]

 

아이들이 직접 디자인하는 ‘아영 트리하우스’


[전북뉴스=김현주 기자] 남원시 아영면에 마을 아이들이 직접 디자인한 트리하우스 놀이터가 들어선다.

남원시와 남원시 농촌 신활력플러스 추진단은 11월 한 달간 청소년 지역활착 사업 ‘지리산 청소년 해보자 프로젝트’를 통해 아영면 트리하우스 만들기를 진행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마을 유휴공간을 생동감 있는 놀이공간으로 재탄생시켜 지역민들이 보다 의미 있게 활용하기 위해 기획됐다. 무대는 아영면 일대마을 당산숲이다. 나무와 정자로 이뤄진 마을 공용 공간에 트리하우스를 설치해 지역 아이들이 신나게 뛰어놀 수 있는 놀이공간으로 재구성할 계획이다.

이번 프로젝트가 보다 특별한 것은 지역 아이들과 청소년들이 직접 공간을 디자인, 설계하고 제작에도 참여한다는 점이다. 이를 위해 11월 3일 지역 청소년 25명과 어른 10명 등 35명이 모여 당산숲 현장답사와 디자인 회의를 열었다. 아영도서관에서 열린 디자인 회의에서는 구름사다리, 숲속 트램펄린, 통나무 미끄럼틀, 그네, 해먹 등 아이들이 꿈꾸는 놀이터에 대한 아이디어를 모으는 시간이 마련됐다.

트리하우스 만들기 프로젝트는 아영 아꿈 학부모회와 함께하며, 11월 3일과 18일 두 차례 기획회의를 거친 후 11월 22일부터 28일까지 제작에 돌입한다.

트리하우스 제작에는 전문강사 뿐만 아니라 아이들도 직접 참여하여 고사리손을 보탠다. 마을 구성원이 함께 만들어낼 트리하우스는 11월 28일 개관식을 통해 선을 보인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지역의 청소년과 어린이, 어른이 함께 모두를 위한 공간을 디자인하는 즐거운 활동이 될 것”이라며 “트리하우스 제작을 통해 아동과 청소년이 공간 기획과 디자인, 설계 등 진로에 대한 직·간접 체험을 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33931','2021113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