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고산자연휴양림 더 좋아졌다 가족휴양관 준공

객실 2개동 건립… 매점․휴게실도 완비

남연우 기자 | 기사입력 2021/11/09 [12:03]

완주고산자연휴양림 더 좋아졌다 가족휴양관 준공

객실 2개동 건립… 매점․휴게실도 완비

남연우 기자 | 입력 : 2021/11/09 [12:03]

 

완주고산자연휴양림 더 좋아졌다 가족휴양관 준공


[전북뉴스=남연우 기자] 완주군 고산자연휴양림에 가족휴양관이 새롭게 준공돼 더욱 쾌적한 휴양공간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9일 완주군은 고산자연휴양림에서 박성일 군수, 김재천 완주군의회 의장과 관내 기관단체장 및 지역주민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8일 가족휴양관 준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고산면 오산리 고산자연휴양림 내에 건립된 가족휴양관은 건물 연면적 390㎡에 지상 2층 규모로 객실 2개동(8실)을 완비했다.

휴양림 전 객실 내에는 와이파이를 구축하고 휴양림 매점을 설치하여 내방객의 편의를 높였다.

현재 군은 코로나 확산방지를 위해 제한적으로 숙박시설을 개방하고 있지만 향후 단계적 일상회복 지침에 따라 가족휴양관을 포함한 전 객실을 개방해 운영할 예정이다.

이번에 신축된 가족휴양관은 군이 늘어나는 수요와 내방객들의 요구를 반영해 추진한 것으로 지난 2020년 사업비 14억 원 중 균형발전특별회계 50%, 군비 50%를 확보하는데 성공하며 완료됐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자연휴양림의 쾌적한 자연환경이 코로나19로 지친 방문객들에게 쉼의 공간이 되길 바란다”며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수시 환기, 방역 소독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산자연휴양림은 새롭게 신축된 객실동을 포함해 총 53개 객실을 보유하고 있으며, 캠핑장과 산림바이오매스관, 무궁화전시관, 무궁화테마식물원, 에코어드벤처 등 다양한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어 탐방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35308','2021120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