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횡단보도 대기선에 LED 바닥신호등 설치

보행자들의 보행 신호 인지력 향상돼 야간이나 우천 시 교통사고 예방에 효과 있을 것

김영숙 기자 | 기사입력 2021/11/09 [12:41]

전주시, 횡단보도 대기선에 LED 바닥신호등 설치

보행자들의 보행 신호 인지력 향상돼 야간이나 우천 시 교통사고 예방에 효과 있을 것

김영숙 기자 | 입력 : 2021/11/09 [12:41]

 

백제대로 상 조달청 앞 횡단보도 2개소


[전북뉴스=김영숙 기자] 전주시가 스마트폰을 보며 횡단보도를 건너는 ‘스몸비족’ 등 보행자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횡단보도에 바닥신호등을 설치한다.

전주시 덕진구는 다음 달까지 총사업비 3000만 원을 투입해 차량 통행량과 보행자가 많은 백제대로 조달청 앞 횡단보도 2개소에 바닥신호등을 설치할 계획이라고 9일 밝혔다.

바닥신호등은 횡단보도 대기선 바닥에 LED를 설치한 뒤 횡단보도 신호등과 연동해 신호등이 초록색으로 변하면 바닥신호등도 초록색으로 변하게 만들어 보행자들이 바닥만 보고도 신호를 편히 확인할 수 있도록 돕는 장치다.

시는 이 같은 바닥신호등이 설치되면 보행자들의 보행 신호 인지력이 향상돼 야간이나 우천 시 전방주시 부주의로 인한 교통사고 예방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관련 시는 보행자들의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교통사고 위험도가 높은 곳에 차량 접근을 소리로 안내할 수 있는 교통 인공지능시스템을 구축하는 사업도 추진 중에 있다.

장변호 덕진구청장은 “바닥신호등을 통해 보행자들의 보행 신호 인지력이 향상될 수 있을 것”이라며 “보행자의 안전을 향상시키기 위한 시설물 개선사업을 꾸준히 펼치는 등 안전하고 편안한 덕진구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35490','2021120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