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농업환경보전프로그램‘ 공모추진 위해 현장포럼 개최

친환경도시 이미지 구축을 위한 준비 차곡차곡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1/11/10 [15:54]

익산시, ’농업환경보전프로그램‘ 공모추진 위해 현장포럼 개최

친환경도시 이미지 구축을 위한 준비 차곡차곡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1/11/10 [15:54]

 

농업환경보전프로그램 현장포럼


[전북뉴스=박성숙 기자] 익산의 농촌 마을들이 주도해 친환경농업 실천과 농촌 공동체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는 장이 열렸다.

익산시는 10일 정명채 명예농업시장과 평소 농업환경보전에 관심이 많은 지역 대표(성당면 회선마을, 함라면 진목 · 신함마을, 오산면 광양마을, 여산면 관연마을)등 1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농업환경보전프로그램’추진 현장 포럼을 개최했다.

농업환경보전 프로그램은 마을별 국비 6억5천만원을 5개년동안 토양·용수·생태 · 경관 등 종합적인 환경보전 활동을 지원함으로써 농촌환경을 친환경적으로 보전하는 사업이다. 익산시는 농촌 주민공동체를 통해 친환경 농업환경보전을 추진하는 ‘농업환경보전프로그램’내년도 공모에 대비해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준비를 위하여 현장 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에는 농업환경컨설팅 전문업체인 ㈜이시도르 지속가능연구소(김남운 이사)의‘농업환경보전프로그램 추진 방향’에 대한 주제 발표를 시작으로 사업의 필요성과 신청서 작성을 위한 구체적인 준비작업 등 다양한 논의와 질의응답을 이어갔다.

또한 참석자들은 타 시도의 선진사례를 통해‘주민들이 자체적으로 계획한 환경개선 프로그램으로 인한 환경보전 효율성 증대,‘공통과제 수행을 통한 주민들의 일자리 창출 가능’등 농업환경보전프로그램의 역할에 긍정적 반응을 보였다.

시 관계자는 “농촌의 농업활동으로 인한 환경오염을 방지하고 농업의 공익적 가치 제고를 위해 필요한 사업으로 도시와 농촌의 균형발전에 큰 기여를 하면서 소득보전도 가능한 사업”이라며 “자연환경을 보전하고 환경친화적 농업을 실천하는데 관심을 갖고 많은 마을들이 신청해 말하며 적극적인 참여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37180','202112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