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기상 고창군수, 공공비축미곡 포대벼 수매현장 방문

고창군, 2021년 공공비축미곡 수매 한창

남연우 기자 | 기사입력 2021/11/16 [10:47]

유기상 고창군수, 공공비축미곡 포대벼 수매현장 방문

고창군, 2021년 공공비축미곡 수매 한창

남연우 기자 | 입력 : 2021/11/16 [10:47]

 

고창군청 전경


[전북뉴스=남연우 기자] 유기상 고창군수가 16일 오전 공공비축미곡 포대벼 수매현장을 찾아 농업인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격려했다.

고창군 공공비축미 매입 물량(포대벼)은 4511톤으로 전년대비 238톤 늘었다. 매입품종은 신동진, 수광으로 이달말까지 고창군 정부양곡창고 29개소에서 매입이 진행된다.

공공비축미 매입가격은 통계청이 조사하는 수확기(2021년 10~12월) 전국 평균 산지 쌀값을 환산해 결정된다.

매입대금은 농가의 가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수매한 즉시 중간정산금(포대당 3만원)을 지급할 계획이며, 매입가격이 확정된 후 나머지 차액은 연말까지 지급될 예정이다.

한편 수매농가는 벼 수분함량을 13~15% 기준에 맞추고, 수매포장재(40㎏, 800㎏)는 농식품부 고시 규격의 새 포장재를 반드시 사용해야 한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수확의 결실을 맺은 농업인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코로나19 관련 방역지침을 준수하면서 공공비축미곡 매입을 차질 없이 잘 마무리 하겠다”고 말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42717','202112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