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 플라스틱 줄이기 실천협약 체결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작지만 소중한 걸음

남관우 기자 | 기사입력 2021/11/17 [14:13]

전라북도, 플라스틱 줄이기 실천협약 체결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작지만 소중한 걸음

남관우 기자 | 입력 : 2021/11/17 [14:13]

 

전라북도청


[전북뉴스=남관우 기자] 전북도가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기 위한 실천협약을 체결했다.

전라북도는 탄소중립 실현과 지속가능한 자원순환 사회로의 전환을 위해 ‘아이쿱생협 연합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는 송하진 전라북도지사, 김정희 아이쿱생협 연합회 회장, 도내 아이쿱생협조합 이사장 등 10여 명이 참석했다. 협약 당사자들은 상호 협력을 통해 탄소중립 실천운동을 전개해 나가기로 뜻을 모았다.

이번 실천협약은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가장 작은 실천 행동 중 하나로, 전북도는 청사 내 플라스틱 사용을 단계적으로 줄여 나가기로 했다.

우선 도청에서 각종 회의나 모임에서 제공하는 연간 2만 2천개 정도 페트병 생수를 전량 종이팩 생수로 대체한다. 이를 통해 연간 온실가스 1.2톤을 감축할 수 있을 전망이다.

아울러 청사 내에서 사용한 종이팩을 분리 배출해 아이쿱생협에서 수거한다. 수거한 종이팩은 핸드타월로 재탄생한다. 이렇듯 전북도와 아이쿱생협은 자원 선순환 체계를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송하진 전라북도지사는“생태문명과 탄소중립을 최우선 가치로 삼아 지속 가능한 자원순환 사회구현을 위해 노력할 것”이며,
“전북도에서 시작된 플라스틱 사용 감축이라는 작은 실천이 나비효과가 되어 도내 전체에 확산 될 수 있도록 도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아이쿱소비자생활협동조합은 소비생활 향상과 국민의 복지 및 생활문화 향상 목적으로 설립된 단체다.

친환경·유기농 제품 유통 외에 No 플라스틱 캠페인, 홍수피해 지원 캠페인 등 다양한 공익적 활동 전개 중이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44431','2021120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