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도시 익산, 소상공인과 수공예 작가들을 응원합니다!

한국철도공사 전북본부와 익산역 광장에서 프리마켓 개최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1/11/18 [12:19]

문화도시 익산, 소상공인과 수공예 작가들을 응원합니다!

한국철도공사 전북본부와 익산역 광장에서 프리마켓 개최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1/11/18 [12:19]

 

문화도시 익산, 소상공인과 수공예 작가들을 응원합니다!


[전북뉴스=박성숙 기자] 익산시가 한국철도공사 전북본부와 함께 이달 20일(토), 27일(토) 각각 익산역 광장에서 문화도시 프리마켓 이리오숍을 진행한다.

이번 프리마켓 이리오숍은 한국철도공사와 기획, 홍보를 함께하며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었던 지역 내 소상공인과 수공예 작가들의 빠른 회복을 응원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이다.

주얼리, 목공예 작품, 핸드메이드 악세사리 등 20여개의 업체와 작가가 참여하는 이번 행사는 참여자들이 수익금의 일부를 지역의 어려운 이웃에게 기부하여 지역상생의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익산역 광장 프리마켓을 제안한 한국철도공사 전북본부 차경수 본부장은“지역 소상공인, 예술가, 시민들과 뜻깊은 행사를 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익산역이 시민들과 함께 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문화도시 프리마켓은 2018년부터 모현공원, 미륵사지, 왕궁리유적, 서동공원 등 익산시 곳곳에서 작품 판매 및 공연 등을 함께하며 시민들과 소통하는 문화장터의 역할을 해오고 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45673','202112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