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군, 농촌협약사업 민관협치로 성공 추진

민관협치형 추진체계 현장토론회 개최, 구체적 추진방안 등 논의

류재희 기자 | 기사입력 2021/11/19 [11:17]

임실군, 농촌협약사업 민관협치로 성공 추진

민관협치형 추진체계 현장토론회 개최, 구체적 추진방안 등 논의

류재희 기자 | 입력 : 2021/11/19 [11:17]

 

농촌협약사업 민관협치로 성공 추진


[전북뉴스=류재희 기자] 임실군이 농촌협약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군은 최근 청웅면 복지회관에서‘농촌협약사업 민관협치형 추진체계 현장토론회’를 갖고, 사업의 발전 방향과 구체적인 추진방안 등을 집중 논의했다.

토론회는 심 민 군수를 비롯하여 김향자 농특위(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 농어촌분과 위원장과 농특위 농어촌분과 위원, 임실군 중간지원조직(신활력플러스추진단), 관련 지역단체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농특위는 지난 2019년 12월에‘지방자치단체 농어촌정책의 민관협치형 추진체계 구축안’을 의결했다.

의결된 내용에는 행정의 통합적 추진체계 구축 및 중간지원조직 재편에 따른 민관협치 강화, 민간의 조직화 촉진과 자치역량 강화, 농어촌정책 추진체계 제도화 등 4대 주요 의제와 7대 세부과제를 담고 있다.

농특위는 민관협치형 농어촌정책 5대 분야로 농촌신활력플러스사업과 푸드플랜 패키지 지원사업, 농어업회의소, 농촌협약, 어촌뉴딜300을 선정했다.

이날 토론회는 지방자치단체의 민관협치형 추진체계 구축상황을 종합적으로 점검하기 위해 마련됐다.

농촌협약 제도는 농림축산식품부와 지자체가 협약을 통해 정책적 거버넌스를 구축하고, 지역이 자체 수립한 발전 방향에 따라 투자를 집중해 농촌지역의 보건, 복지, 의료, 교육 등 기초생활서비스 접근성 향상으로 365 생활권을 실현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365 생활권의 내용은 30분 내 보건과 보육 등 기초생활서비스와 60분 내 문화‧여가‧교육 등 복합서비스, 5분 내 응급서비스 구축이다.

군은 2020년 7월 계획수립용역을 착수하여 임실군 내 생활권, 기초생활서비스 접근성 등의 GIS분석 기초자료를 사전 확보하여 발전 방향을 제시했다.

농림축산식품부와 임실군 간 농촌협약 업무체결(2021년 7월)을 통해 2021년부터 2025년까지 5년간 균특 266억원을 포함한 총사업비 382억원을 지원받게 된다.

세부 사업으로는 임실군 생활권 내 임실읍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과 하운암ㆍ신덕ㆍ덕치면 기초생활거점 조성사업을 추진하여 거점면을 중심으로 생활 서비스를 개선한다.

농어촌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농촌형 교통모델, 시군역량강화 등을 통해 취약지역 주민들의 주거환경 및 대중교통 이용 불편을 개선하는 사업비가 지원된다.

심 민 군수는“지역 주도의 맞춤형 농어촌정책이 필요한데 이를 효과적으로 추진하기 위해서는 민관협치가 중요하다”며“지자체 농어촌정책 추진체계를 종합적으로 점검·분석하여 농촌협약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46855','2021120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