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예술회관, ‘태권유랑단 녹두’ 11월 27일 무료 공연

국악과 농악, 태권도로 재구성한 동학농민혁명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1/11/19 [11:53]

부안예술회관, ‘태권유랑단 녹두’ 11월 27일 무료 공연

국악과 농악, 태권도로 재구성한 동학농민혁명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1/11/19 [11:53]

 

‘태권유랑단 녹두’ 11월 27일 무료 공연


[전북뉴스=박성숙 기자] 부안예술회관은 오는 27일 오후 2시와 6시 2회에 걸쳐 ‘태권유랑단 녹두’를 무료 공연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부안예술회관과 한국소리문화의전당, 고창문화의전당이 동학농민혁명이라는 전북의 특화된 소재로 공동 기획한 태권소리극이다.

전북지역 문화예술회관을 중심축으로 공연예술 활성화와 문화생태계 복원에 기여하고자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지원으로 제작됐다.

공연은 국악을 기반으로 다양한 장르의 융·복합을 안정적으로 구현했으며 극의 전개에 맞춰 장면전환, 특수조명, 미디어아트, 특수사운드 등 효과를 덧입혀 관객의 몰입감을 극대화했다.

특히 다년간 공연 개발과 축적된 역량을 지닌 우석대학교 태권도시범단이 동학군들의 치열하고 처절했던 과정을 현장감 있게 느낄 수 있도록 안무, 익스트림, 격파 기술로 화려하고 다이내믹하게 연출했으며 퓨전국악실내악단 ‘소리애’와 신명나는 농악을 더해 시대의 흐름을 주도하는 현장 분위기를 한껏 극대화해 색다른 공연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신형아 문화체육시설사업소장은 “동학농민혁명의 성지 백산에서 민초들의 삶과 투쟁을 재연한 이번 공연을 통해 현재와 과거 사이의 시간의 벽을 넘어 동학농민혁명의 의미를 공감할 수 있는 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46858','202112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