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2022년 본예산 9,293억원 편성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 회복 중점

김영숙 기자 | 기사입력 2021/11/19 [12:00]

김제시, 2022년 본예산 9,293억원 편성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 회복 중점

김영숙 기자 | 입력 : 2021/11/19 [12:00]

 

김제시청


[전북뉴스=김영숙 기자] 김제시는 2022년도 예산안은 코로나 위기로부터 일상과 민생을 완전히 회복하고, 위축되었던 시민의 삶에 활력을 되찾기 위해 9,293억원 규모로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

이는 2021년 본예산 9,014억원보다 278억원이 증가한 것으로, 일반회계는 350억원(4.3%)이 증가한 8,512억원, 특별회계는 71억원(△8.3%)이 감소한 781억원으로 각각 편성했으며, 이 중 일반회계 재원은 지방세와 세외수입은 870억원, 지방교부세 3,914억원, 조정교부금 150억원, 국·도비보조금 3,278억원, 순세계잉여금 등 300억원을 활용했다.

특히, 2022년도 예산안은 지난 2년간 어려워진 시민의 삶을 두텁게 지원하기 위해 재난 기본소득 지원 등 서민 경제 살리기와 일자리 창출 및 영농기반시설 보강, 재난예방 대응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중점을 두고 편성했다.

먼저, 일반회계 세출예산을 분야별로 보면 교육분야 ▲창의학습 커뮤니티 센터 건립 51억원 ▲공무원시험 준비반 운영 4.4억원 등 전년보다 100% 증가한 101억원이 편성됐으며, 사회복지분야는 ▲기초연금 756억원 ▲가족센터 건립 18억원 ▲영아수당 지원 6억원 등 2,256억원, 농림·해양수산분야 ▲공익직접지불사업 462억원 ▲농민수당 64억원 ▲농촌생활환경 정비 58억원 등 1,796억원을 편성했다.

또한, 산업·중소기업 및 에너지분야에서는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지원 46억원 ▲자유무역지역 표준공장 증축 33억원 등 194억원으로 반영됐으며, 환경 분야는 ▲전기화물차 구매지원 28억원 ▲전기승용차 구매지원 10억원 등 557억원이 반영되었다.

이 외에도, ▲도시재생 뉴딜(요촌, 성산, 신풍) 136억원 ▲재난기본소득 지원금 지원 81억원 ▲지평선산단 중소기업근로자 전용주택 조성 33억원 ▲요촌동 정동 공영주차장 조성 19억원 ▲인구정책 지원금 15억원 ▲코로나19 예방접종 14억원 등이 이번 예산에 편성되었다.

이번에 편성한 예산안은 김제시의회 의결을 거쳐 오는 12월 16일에 최종 확정된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22년 본예산은 코로나19 대응 및 지역경제 도약을 위한 전략적·확장적 재정 운영을 바탕으로 편성했으며, 이번 예산을 통해 위축된 시민의 삶을 보듬고 경제회복의 마중물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46866','202112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