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 산불지상진화 경연대회 개최…장수군 최우수

장수군 최우수, 익산시 우수, 부안군·진안군 장려

남관우 기자 | 기사입력 2021/11/19 [13:54]

전라북도 산불지상진화 경연대회 개최…장수군 최우수

장수군 최우수, 익산시 우수, 부안군·진안군 장려

남관우 기자 | 입력 : 2021/11/19 [13:54]

 

전북도 산불지상진화 경연대회 개최…장수군 최우수


[전북뉴스=남관우 기자] 전북도는 14개 시·군을 대상으로 한 「2021년 산불지상진화 경연대회」에서 장수군이 최우수평가를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도는 지난 11월17일부터 18일까지 2일간 장수군 장수읍 싸리재 일원에서 14개 시·군이 참가한 가운데 산불지상진화 능력을 겨루는 경연대회를 개최했다.

경연은 1팀당 11명씩 참가해 출발지에서 약 500m 거리까지 진화차와 펌프 등 산불 기계화진화시스템(산불현장까지 기계로 방화수를 공급해 초동진화 및 잔불을 마무리하는 장치)을 활용해 최종지점에 있는 100L 수조에 담수하는 시간을 체크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번 대회는 지상진화 주력 장비인 기계화시스템의 숙련도를 높이고 대형산불이 발생했을 때 신속한 공조 체계 구축으로 인명과 재산피해를 최소화하는 초동 진화에 중점을 뒀다.

대회 결과 장수군이 최우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우수상에는 익산시, 장려상에는 부안군과 진안군이 선정됐다.

전북도는 이번 경연대회를 통해 지상진화 우수사례는 공유하고 미비 사항은 서로 보완해 진화작업 능력과 공동대응 역량을 높여 대형산불 방지에 적극적으로 대처한다는 방침이다.

전라북도 산림당국은“지상진화대 역량을 강화하고 신속한 대응체계를 구축해 도내에 대형산불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46938','202112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