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2021년 농업과학기술 연구개발과제 결과평가 실시

신품종 육성 6, 농산업 신기술 개발 44, 정책개선 제안 6 등 주요 성과 달성

류재희 기자 | 기사입력 2021/11/22 [09:48]

경북도, 2021년 농업과학기술 연구개발과제 결과평가 실시

신품종 육성 6, 농산업 신기술 개발 44, 정책개선 제안 6 등 주요 성과 달성

류재희 기자 | 입력 : 2021/11/22 [09:48]

 

연구과제 결과평가


[전북뉴스=류재희 기자] 경상북도농업기술원은 17일부터 19일까지 유기농업연구소 교육관에서 ‘2021년도 농업과학기술 연구개발 사업 평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회에서는 85개 연구과제에 대한 결과를 발표하고 이중 현장에 보급해 산업화 할 수 있는 56건의 결과활용 자료를 발굴했다.

분야별 주요 성과로는 ▷고품질 조기개화성 스프레이 국화 ▷소비자 선호형 거베라 ▷새콤달콤한 플럼코트 등 신품종을 육성했다.

또 ▷포도 샤인머스켓 흰빛썩음병 및 총채벌레 방제법 ▷헴프의 생육 및 수량을 위한 정식시기 설정 ▷인삼 시설 내 연속 생산을 위한 토양관리 기술 등 신기술을 개발했다.

오미자의 친환경 재배를 위해 분해되는 유인망을 이용해 퇴비화 할 수 있는 제도 등 새로운 정책들도 제안했다.

샤인머스켓 저장 온도, 패키지 기술, 보조제 등의 연구를 종합적으로 적용해 기존 저장기간을 6개월로 연장할 수 있게 됐다.

이 기술을 적용 태국과 베트남에 kg당 기존 가격의 두 배에 가까운 2만 2500원에 판매할 수 있게 됐다.

코로나19로 이동 제한, 국경 폐쇄 등으로 식료품의 유통과 공급에 차질이 발생하면서 식량안보가 국제적인 이슈로 대두되고 있고 농촌고령화로 인해 농산물 생산인력이 부족한 상황이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경북도는 대학, 기업 등과의 협업을 통한 기술개발을 강조하고 스마트팜 혁신밸리 등을 통해 스마트팜 보급률을 2023년까지 10%로 확대시키는 농업기술개발 과제를 추진한다.

경북농업기술원은 올해 새로이 개발된 기술도 기존 개발된 기술과 패키지화하여 기술보급 파급력을 강화할 방침이다.

신용습 경북도 농업기술원장은 “앞으로 농업 4차 산업을 위해 농업테크노파크를 육성하고 이에 발맞춰 농산업 육성 연구에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47939','202112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