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새로운 디자인 ‘차세대 전자여권’ 전면 발급

다음 달 21일부터 ‘차세대 전자여권’ 발급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1/11/22 [11:27]

익산시, 새로운 디자인 ‘차세대 전자여권’ 전면 발급

다음 달 21일부터 ‘차세대 전자여권’ 발급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1/11/22 [11:27]

 

익산시, 새로운 디자인 ‘차세대 전자여권’ 전면 발급-표지


[전북뉴스=박성숙 기자] 익산시가 보안성과 내구성이 강화된 폴리카보네이트(PC) 재질의 전자여권을 전면 발급한다.

시는 발급 수수료를 현행여권과 동일하게 유지해 다음 달 21일부터 ‘차세대 전자여권’을 전면 발급한다고 밝혔다.

시 홈페이지, SNS 등을 통해 개편되는 차세대 전자여권을 소개에 나선 것이다. 위드코로나 이후 겨울방학을 맞아 여행객 수요증가를 대비해 여권변경 정보를 적극적으로 안내한다.

차세대 전자여권은 표지 색상이 기존 녹색에서 남색으로 바뀌고 사증면에 우리 문화유산이 그려져 있다.

사증면수는 기존 24면은 26면·48면은 58면으로 확대, 기존 ‘책자형 사증란 부착 제도’는 폐지됐다. 개인정보면은 폴리카보네이트(PC) 재질을 도입, 레이저로 각인하는 방식을 사용해 내구성과 보안이 강화됐다.

지난해 전면 발급 예정이었던 차세대 전자여권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여권 수요가 감소하면서 발급 시기가 연기돼 지난해 12월부터 관용·외교관 여권만 시범 발급된 바 있다.

시 관계자는 “그간 차세대 전자여권 발급을 기대하던 시민들의 관심에 부응하면서 차질 없이 여권행정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48189','202112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