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영남대학교 총학생회 남천면 흥산리 벽화 그리기 봉사

대문 도색 등 지역환경 개선 봉사에 학생 100여 명 참여, 주말에도 구슬땀!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1/11/22 [11:51]

경산시, 영남대학교 총학생회 남천면 흥산리 벽화 그리기 봉사

대문 도색 등 지역환경 개선 봉사에 학생 100여 명 참여, 주말에도 구슬땀!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1/11/22 [11:51]

 

영남대학교 총학생회 남천면 흥산리 벽화 그리기 봉사


[전북뉴스=박성숙 기자] 경산시는 영남대학교 제55대 총학생회 소속 학생 100여 명이 21일 남천면 흥산리를 찾아 흥산길 주변에 낡은 대문과 담벼락에 색칠하는 '벽화 그리기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남천면과 영남대학교가 1교 1촌 자매결연을 한 인연으로 시작된 것으로, 흥산리 담벼락에 벽화를 그림으로써, 마을 주변 환경을 개선하고자 진행되었다.

완성된 벽화를 바라보는 주민들은 "늘 지나던 길인데도 벽화가 그려지니 분위기가 달라졌다"며 "봉사하느라 고생한 영남대 학생들에게 정말 고맙다"며 감사 인사를 하였다.

강태욱 총학생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오랜만에 학생들이 모여, 힘을 합쳐 최선을 다하는 모습에 감동했다"라며 "마을의 오래된 벽들이 예쁜 색들로 가득 채워진 모습이 뿌듯하고 학생들에게는 잊지 못할 추억이, 마을 사람들에게는 지워지지 않을 눈요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규식 남천면장은 "쌀쌀한 날씨에도 마을 주민들을 위하여 벽화 그리기에 애써준 영남대 학생들에게 감사를 드리며 앞으로도 대학과 지역이 서로 협력해서 지역사회를 활성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48397','2021120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