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군, 탄소중립 생활 실천 운동 '참 잘했다'

전라북도, 2021년 탄소중립 생활 실천 운동 평가에서 최우수 군 선정

류재희 기자 | 기사입력 2021/11/22 [11:21]

임실군, 탄소중립 생활 실천 운동 '참 잘했다'

전라북도, 2021년 탄소중립 생활 실천 운동 평가에서 최우수 군 선정

류재희 기자 | 입력 : 2021/11/22 [11:21]

 

2021년 탄소중립 생활 실천 운동 평가 최우수 군


[전북뉴스=류재희 기자] 임실군이 도내에서 생활 속 탄소중립 실천을 매우 잘한 지자체로 꼽혔다.

군은 전라북도의‘2021년 탄소중립 생활 실천 운동 성과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탄소중립 생활 실천 운동은 아파트와 가정, 기업, 학교 등 비 산업부문의 탄소중립 생활 실천과 온실가스 줄이기 활동에 대해 협력하여 탄소중립 생활 실천 문화의 확산을 유도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이번 평가는 서면 심사 및 관련 인터넷 시스템 자료를 근거로 온실가스 진단과 컨설팅 실적, 탄소포인트제 가입률, 저탄소 녹색생활 홍보‧캠페인 실적, 그린리더 운영 총 4개 분야에 대해 공정하고 세밀하게 이뤄졌다.

임실군은 이번 평가를 통해 기후변화 대응에 준비된 지자체임이 객관적 지표로 증명됐다.

주요 성과로는 ▲탄소포인트제 5,554세대 가입과 ▲비대면 온실가스 무료 진단‧컨설팅 가정 188세대 추진 ▲탄소중립 생활 실천수칙 홍보 등이다.

이어 ▲지구의 날, 환경의 날 등 환경기념일에 맞춰 탄소제로 1.5 캠페인을 추진하고 ▲그린리더 운영화 ▲전문 컨설턴트 양성 교육 등 다양한 기후변화 대응 사업을 선도적으로 추진했다는 평가다.

이와 함께 전라북도가 주관하고 전북 기후‧환경네트워크에서 주최한 온실가스 감축 실천을 위한 시군 네트워크 경연대회 컨설턴트 부문에서 윤애란 컨설턴트가 우수상을 수상했다.

임실군 그린리더협의회 소속 7명 에너지 진단 컨설턴트들이 열정적으로 활동하며 명실공히 임실군이 저탄소 녹색생활 1번지로 자리매김하는 데 큰 역할을 했다.

군은 내년에는 2050 탄소중립 실현 목표 달성을 위해 다양한 군민 의견을 수렴해 장단기 로드맵을 수립하고 실질적인 성과가 도출되도록 더욱 노력할 방침이다.

심 민 군수는“탄소중립 생활 실천 운동의 공감대 확산을 위해서 무엇보다 군민들의 자발적인 실천이 중요하다”며“기후변화에 대응한 탄소 감축을 위해 전 군민과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48423','202112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