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해운대 자매결연지·우호협력도시 농·특산물 직거래장터 참가

남관우 기자 | 기사입력 2021/11/22 [13:46]

고성군, 해운대 자매결연지·우호협력도시 농·특산물 직거래장터 참가

남관우 기자 | 입력 : 2021/11/22 [13:46]

 

고성군, 해운대 자매결연지·우호협력도시 농·특산물 직거래장터 참가


[전북뉴스=남관우 기자] 고성군은 오는 11월 26일~27일 양일간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문화복합센터에서 자매결연지·우호협력도시 농특산물 직거래장터를 통해 지역농·특산물을 판매한다고 밝혔다.

이번 직거래장터는 고성군 생산농가(불난낙지 등 9개업체)가 참가해 참다래, 산낙지가리비철판볶음 밀키트, 참기름, 다시팩, 블루베리찐빵, 각종 쌈채소, 액젓, 건아피오스, 화훼 등을 홍보 및 판매할 예정이다.

고성군은 지난해 7월 해운대구청과 우호교류협약을 맺었으며, 직거래장터 등을 통해 해운대구민뿐만 아니라 부산시민 및 부산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고성군의 우수 농·특산물을 홍보하고 판매해 코로나19로 침체된 고성군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해왔다.

군 관계자는 “해운대구 자매결연지·우호결연도시 농특산물 직거래장터를 통해서 도농 상생 및 지역교류 활성화에 기여하고, 우리 고품질 우수 농특산물을 홍보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코로나19의 장기화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우리 농가 및 업체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48535','202112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