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익현 부안군수, 내년도 국가예산 확보 구슬땀

기재부 사회예산·경제예산심의관 만나 예산반영 협조 건의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1/11/22 [14:15]

권익현 부안군수, 내년도 국가예산 확보 구슬땀

기재부 사회예산·경제예산심의관 만나 예산반영 협조 건의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1/11/22 [14:15]

 

권익현 부안군수, 내년도 국가예산 확보 구슬땀


[전북뉴스=박성숙 기자] 권익현 부안군수가 내년도 국가예산 확보를 위해 22일 국회를 방문해 기획재정부 사회예산심의관과 경제예산심의관 면담을 갖고 부안의 정책 현안을 설명하고 예산반영 협조를 요청하는 등 발품행정을 펼쳤다.

특히 권익현 군수는 지난 11~12일 국회방문을 통해 지역 현안사업 관련 예결위윈회 및 상임위위원 위원들에게 사업을 건의한 것에 이어 지난 22일에는 지역구 국회의원인 이원택 의원과 함께 기획재정부 강완구 사회예산심의관과 임기근 경제예산심의관을 만나 음식물류 폐기물처리시설 설치사업(총사업비 62억원) 등 총 12건의 현안사업의 타당성과 필요성에 대해 집중적으로 설명하고 아낌없는 협조를 부탁했다.

이날 군은 음식물류 폐기물처리시설 설치사업과 함께 백산3단계 하수관로 신설사업(총사업비 29억 5000만원), 부안 백산성지 조성 및 세계기민혁명의 전당건립(총사업비 240억원), 사회적농업 활성화 지원센터 구축(총사업비 140억원), 부안읍 도시침수대응 2022년 사업비 증액(총사업비 437억원) 등 각 심의관별 사업을 차례로 건의하고 현안사업 해결을 위해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권익현 군수는 “부안군은 매년 예산편성에 맞춰 국가예산 확보를 위해 총력을 기울여왔다”며 “내년도 예산안 편성이 막바지로 치닫고 있는 만큼 마지막까지 군 현안사업이 하나라도 더 국가예산에 반영될 수 있도록 군정역량을 최대한 발휘해 국가예산확보에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48706','202112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