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설천 간 도로 확장공사 토지보상협의회 구성

◑토지보상 원만하게 타협하고 안정적 추진 위해

[무주=전북뉴스] 남관우 기자 | 기사입력 2021/11/22 [21:07]

무주~설천 간 도로 확장공사 토지보상협의회 구성

◑토지보상 원만하게 타협하고 안정적 추진 위해

[무주=전북뉴스] 남관우 기자 | 입력 : 2021/11/22 [21:07]

 

[사진] 무주군청사  © 전북뉴스

 

[무주=전북뉴스] 남관우 기자 = 무주군은 무주~설천 간 도로 확장공사 추진을 위한 토지보상협의회를 구성한다고 22일 밝혔다. 사업추진을 위한 첫 번째 관문으로 꼽히는 토지보상을 원만하게 하고 안정적인 추진을 위해서다.

 

무주~설천 도로 확장공사는 무주읍에서 설천면을 통과하는 국도 30호선 시설개량 사업으로 교통사고 위험이 상존하고 도로의 선형이 불량해 교통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했으나 4차 국도·국지도 건설계획에 반영되면서 탄력을 받게 됐다.

 

보상에 편입되는 토지는 944필지 331,678, 보상계획 및 공고를 통해 보상협의회의 위원을 모집했으며, 주민들과의 보상협의는 2022년 상반기에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토지보상협의회에서는 사업에 편입되는 토지에 대한 보상액 평가를 위한 사전의견수렴, 이주대책 수립 등이 본격 논의될 예정이다.

 

사업비 1562억 원을 투입해 오는 2027년 준공을 목표로 익산지방국토관리청에서 시행하는 사업이다. 사업내용으로는 총연장 L=11.04km(B=11.5m), 교량 12개소(L=1,445m), 터널 1개소(L=579m), 교차로 7개소(평면 4개소, 회전 3개소) 등으로 구성돼 있다.

 

무주군청 건설과 도로팀 오상희 팀장은 무주~설천 도로확장공사가 군민들의 오랜 숙원인 만큼 사업시행부서와 적극적인 협의를 통해 토지소유자의 권익과 재산권 보호를 위해 토지 소유자의 의견이 최대한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것이라고 말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49042','2021120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