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기상 고창군수, 국가예산 확보위해 국회 다시 찾아

국가예산 심의 막바지, 국회 예결위원·기재부·국토부 예산심의 핵심 간부 공무원 집중공략

남연우 기자 | 기사입력 2021/11/23 [10:31]

유기상 고창군수, 국가예산 확보위해 국회 다시 찾아

국가예산 심의 막바지, 국회 예결위원·기재부·국토부 예산심의 핵심 간부 공무원 집중공략

남연우 기자 | 입력 : 2021/11/23 [10:31]

 

고창군청 전경


[전북뉴스=남연우 기자] 국회의 내년도 예산 심사가 막바지에 다다르는 가운데 유기상 고창군수가 지역 현안사업 해결을 위한 국가예산확보를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23일 유기상 군수는 국회를 찾아 신영대 예산결산위원을 비롯한 국회 예결위원들과 기획재정부 예산실 간부 등 국회·정부 예산심사 관련 핵심인사들을 만났다. 지난 9일에 이어 열흘새 2번째 국회방문으로 설득에 설득을 더하고 있다.

유 군수는 신영대 예산결산위원회 위원을 만난 자리에서 ▲노을, 생태 갯벌 플랫폼 조성사업 ▲흥덕·부안 공공하수처리장 증설사업 등 고창군 중점 추진사업의 예산 반영에 적극적 지원과 협조를 요청했다.

이어, 국회 예산결산위원 의원실을 방문해 예산심의 막바지 과정에서 ▲명사십리지구 연안정비사업 ▲고창 공공하수처리장 증설사업 등 고창군 사업들이 반드시 반영될 수 있도록 지원을 요청했다.

또 국회에 예산안 최종 반영을 위해서는 기재부 증액동의가 필수적인 만큼 강완구 사회예산심의관과 허승철 국토교통예산과장에게 사업의 필요성 등을 설명하고 예산 반영을 요청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고창군 삶의 질 향상과 미래 먹거리 확보를 위해 건의한 현안사업 예산이 꼭 반영되도록 하겠다”며 “국회 예산 심사가 마무리되는 12월까지 국가예산 확보를 위해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49535','2021120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