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진안고원 촌스런 마을여행 활성화 워크숍 개최

남관우 기자 | 기사입력 2021/11/23 [12:04]

진안군, 진안고원 촌스런 마을여행 활성화 워크숍 개최

남관우 기자 | 입력 : 2021/11/23 [12:04]

 

진안군청 전경


[전북뉴스=남관우 기자] 진안군과 진안군마을만들기지원센터는 23일 마을만들기지원센터 강당에서 마을여행 참여마을 리더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안고원 촌스런 마을여행 활성화 워크숍’을 개최했다.

워크숍을 주관한 진안군마을만들기지원센터는 2018년부터 현재까지 4년간의 활동과 운영 성과를 돌아보고, 마을별 소감 나누기와 프로그램 개선, 보완점 등의 의견을 나눴다. 또한 2022년 사업계획(안)을 공유하며 참가자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진안고원 촌스런 마을여행 프로그램은 진안군의 특화된 마을만들기 정책과 연계한 자체 농촌관광 프로그램으로 2018년에 시작했다. 지역의 우수한 농촌체험휴양마을 9개소(원연장, 외사양, 상가막, 하가막, 봉곡, 두원, 포동, 황금권역, 학동)를 연결해 마을만들기 사례강의와 체험프로그램, 마을탐방, 마을식사, 마을숙박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마을공동체 활성화와 진안군 홍보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는 평을 받고 있다.

곽동원 농촌활력과장은 “코로나 19로 힘든 한해였지만 모두의 노력으로 작년보다 120% 이상의 성과를 낼 수 있었던 부분에 감사드리며, 워크숍에서 제시된 다양한 의견을 반영하여 마을여행 프로그램이 마을공동체 활성화와 지역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49879','202112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