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별내동, 불법 개농장 전면 정비 완료

남관우 기자 | 기사입력 2021/11/25 [12:44]

남양주시 별내동, 불법 개농장 전면 정비 완료

남관우 기자 | 입력 : 2021/11/25 [12:44]

 

불법 개농장 철거 후


[전북뉴스=남관우 기자] 남양주시 별내행정복지센터는 별내동 산237-3번지에 위치한 불법 개농장에 대해 전면 철거 및 정비 공사를 마쳤다고 밝혔다.

별내동에서는 지난 9월 말 불법 개농장을 정비완료 후 약 1개월여간 현장을 꾸준히 관리해 왔으며, 개농장 등 추가 위반행위가 발생하지 않아 실질적인 정비가 완료된 것으로 간주, 해당 사업을 최종적으로 종결했다.

별내동 개발제한구역에 위치한 불법 개농장은 임야를 무단으로 훼손할 뿐만 아니라 발생되는 폐수 및 악취로 인해 근처 주거환경에 악영향을 끼쳐 별내동의 주요 고충 민원 중 하나였으며 그간 지역 이미지를 저해하는 요인으로 지적돼왔다.

이러한 고질적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김성태 별내행정복지센터장과 센터 직원들은 사업주가 사육하던 개의 자진 철수를 독려했으며, 개사육장 지붕으로 사용되고 있는 1급 발암물질을 포함한 석면슬레이트를 기후에너지과와 협의해 이를 모두 안전하게 철거하고 마침내 개농장에 대한 모든 환경 정비 공사를 완료했다.

김성태 별내행정복지센터장은 “유관부서와 유기적으로 협조해 불법 개사육장을 정비함으로서 환경오염과 악취로 인한 주거환경을 개선시켰을 뿐만 아니라 동물복지를 향상시키는 계기가 됐다. 이는 묵묵히 업무에 최선을 다해준 직원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라며“앞으로도 주거환경을 저해하는 불법 행위를 근절해 주거환경이 가장 우수한 별내동을 만들어 가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52603','202112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