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 농공단지 완공 ‘눈 앞’

분양 순조… 1530억 경제 효과 기대

남연우 기자 | 기사입력 2021/11/25 [14:52]

완주 농공단지 완공 ‘눈 앞’

분양 순조… 1530억 경제 효과 기대

남연우 기자 | 입력 : 2021/11/25 [14:52]

 

완주군청


[전북뉴스=남연우 기자] 완주군이 조성중인 농공단지가 완공을 앞두고 있다.

25일 완주군은 지난 2019년 1월 착공한 완주 중소기업전용 농공단지조성사업이 이달 중 마무리된다고 밝혔다.

완주농공단지는 삼례읍 수계리 인근에 첨단 고부가가치 산업유치, 일자리 창출, 지역산업 활성화를 목적으로 총 사업비 589억 원이 투입됐다.

그동안 완주군과 모아건설, 삼부종합건설이 공동출자해 설립한 완주농공단지개발(SPC) 주식회사가 사업을 추진해왔다.

총면적 29만7711㎡(산업시설용지 23만8438㎡, 지원시설 6626㎡, 공공시설 5만7713㎡) 규모로 입주의향과 신청서를 낸 분양 신청률은(14만1823㎡) 59%를 기록했고, 이중에서 기업들과 매매계약을 체결한 비율(5만6829㎡) 23.6%로 집계됐다.

완주농공단지는 호남고속도로(2km 내), 익산포항고속도로(1km 내)와 접근성이 용이하고 주변에 완주산업단지, 전주과학산업연구단지, 완주테크노밸리 등 산업단지가 위치해 향후 1000여명의 고용창출, 1530억 원 규모의 경제적 파급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완주군 공영개발과장은 “단지 조성이 완료되면 입주가 본격화될 것이고, 완주의 성장도 한층 빨라 질 것이다”며 “농공단지가 자족도시 완주의 한 축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52748','202112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