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관광공사, 솔뫼성지 2022 한 해를 시작하기 좋은 명소로 선정

한국 최초의 사제인 성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가 탄생한 곳

[당진=전북뉴스] 남관우 기자 | 기사입력 2022/01/12 [06:37]

한국관광공사, 솔뫼성지 2022 한 해를 시작하기 좋은 명소로 선정

한국 최초의 사제인 성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가 탄생한 곳

[당진=전북뉴스] 남관우 기자 | 입력 : 2022/01/12 [06:37]

 

[사진] 솔뫼성지 (충남 당진시 우강면)  © 전북뉴스


[당진=전북뉴스] 남관우 기자 = 충청남도 당진시가 우강면에 위치한 솔뫼성지가 한국관광공사의 ‘2022년 1월 추천 가볼 만한 곳’으로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한국관광공사는 전국의 관광명소를 홍보하기 위해 매달 주제를 정해 6곳의 가볼 만한 곳을 선정하고 있다.

1월은 임인년 새해를 맞아 소원 빌기 좋은 장소를 선정했으며, 그 중 하나로 마음을 다독이는 산책지인 솔뫼성지가 차분하게 한 해를 시작하기 좋은 명소로 소개됐다.

우리나라 천주교 역사의 한 페이지인 솔뫼성지는 한국 최초의 사제인 성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가 탄생한 곳으로 순례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으며, 울창한 소나무 숲으로 방문객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지난 2014년에는 프란치스코 교황이 다녀가기도 했으며, 작년 김대건 신부 탄생200주년 기념행사의 개최지로 스탬프 투어 및 각종 공연과 전시를 즐길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남관우 전주시의원 예비후보 빗속에서 출근길 인사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