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국민권익위 공공기관 부패방지 시책평가 1등급 상향

전년도 대비 1등급 상승한 2등급…다양한 청렴도 향상 시책 추진 성과

김현주 기자 | 기사입력 2022/01/19 [09:07]

안산시, 국민권익위 공공기관 부패방지 시책평가 1등급 상향

전년도 대비 1등급 상승한 2등급…다양한 청렴도 향상 시책 추진 성과

김현주 기자 | 입력 : 2022/01/19 [09:07]

안산시청


[전북뉴스=김현주 기자] 안산시는 국민권익위원회가 주관한 ‘2021년도 공공기관 부패방지 책평가’에서 전년도보다 1등급 상승한 2등급을 받았다고 18일 밝혔다

부패방지 시책평가는 공공기관의 자발적 반부패 노력을 강화하기 위해 국민권익위원회가 2002년부터 매년 실시해 1~5등급으로 분류해 발표하고 있으며, 이번 평가에는 인구 40만명 이상 기초지자체 42개 등 모두 273개의 공공기관이 참여했다.

시는 지난해 ▲청렴생태계 조성 ▲부패통제 실효성 확보 ▲청렴행정·청렴경영 성과확산 등 3개 분야 22개 세부 추진과제로 이뤄진 ‘2021년 부패방지 및 청렴도 향상 종합계획’을 추진하는 등 청렴도 향상을 위해 노력해왔다.

특히 ▲고위공직자와 전 직원을 대상으로 한 맞춤형 청렴교육 ▲공직자 청렴 자가진단의 날 운영 ▲찾아가는 청렴컨설팅 ▲부서별 청렴챌린지 릴레이 추진 등 다양한 청렴도 향상 정책이 높이 평가받았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적극적인 반부패 노력으로 청렴한 공직사회를 조성해 시의 청렴도가 높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남관우 전주시의원 예비후보 빗속에서 출근길 인사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